광주전남일보
HOME 전남 강진
전국 최대 18만평 재배 ‘강진군 유기농 겉보리’ ㈜일화와 계약재배토종콜라 맥콜 원료로 제공, 농가소득의 효자
박미선 기자 | 승인 2019.05.14 17:22
   
▲ 전국 최대 18만평 재배 ‘강진군 유기농 겉보리’ ㈜일화와 계약재배

[광주전남일보] 전국 최대 규모로 재배중인 강진군 유기농 겉보리가 농가소득의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한국의 토종 콜라 맥콜 생산업체인 ㈜일화는 강진군 도암면과 신전면 일대 유기농 겉보리 생산농가들과 매년 계약재배를 체결하고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국내 최초 100% 국내산 유기농 보리추출액 탄산음료인 맥콜을 생산, 강진군 농가들과 상생협력을 일궈내고 있다.

강진군 유기농겉보리 계약재배는 보리수매제가 폐지된 이후 동절기 주 소득원 개발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2008년부터 ㈜일화와 유기농 겉보리 계약재배를 추진해 왔으며 올해도 60ha에서 2018년 가을과 2019년 2월에 파종해 유기농 겉보리를 재배했다. 특히 올해는 일기가 좋아 수확량이 예년에 비해 증가됐다..

유기농겉보리는 kg당 1,425원이다. 도암면, 신전면 지역 10여 농가가 재배중이며, 영동농장 저온창고에 보관 후 ㈜피케이크린푸드에서 선별과 볶음 과정을 거쳐 ㈜일화에 맥콜 원료로 공급하게 된다.

신전면 논정마을 김현우씨는“지금까지 친환경농업은 동절기 수입원이 없어 경영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겉보리 계약재배를 통해 소득을 안정화 시킬 수 있어 위안이 된다.

앞으로 틈새소득작목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계약재배를 통해 안정적인 수익을 올릴 수 있는 구조로 농업환경이 변하였으면 하는 바람이다. 지역의 토양과 기후에 맞는 토종 유기농 농산물을 재배해 제값을 받는 농업을 실천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윤영문 친환경농업팀장은 “유기농겉보리와 같은 동절기 틈새작목과 하절기 벼 대체작목 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으며 향후 쌀보리, 귀리, 옥수수 등 이모작 재배를 확대해 농가의 소득이 안정화 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일화의 국내 최초 보리 탄산음료 ‘맥콜’은 100% 국내산 유기농 보리추출액으로 만들어졌으며 인체에 해로운 카페인, 카라멜색소, 방부제, 인공색소 등을 첨가하지 않아 믿고 마실 수 있는 웰빙 음료다.

또 비타민 음료보다 비타민이 많이 함유된 제품으로 일부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실제 맥콜에는 77㎎에 달하는 비타민이 들어있으며, 비타민C는 물론 인체에 부족하기 쉬운 비타민 B1, B2 등이 함유되어 있다.

박미선 기자  kjilbo@naver.com

<저작권자 © 광주전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19. 편집·발행인 : 정재춘 관리자에게 kjilbo@co.kr
제호 : 광주전남일보  |  등록번호 : 광주 자-00021  |  등록연월일 : 2017. 1. 3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춘(연락처 : 010-6548-1223)
기사배열책임자 : 박미선  |  주소 : (61927)광주광역시 서구 화정로239번길 6-12 (농성동) 푸른빌 401호
TEL : 062-351-0741  |  FAX : 062-367-1149 (代) 개인정보취급방침
광주전남일보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