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농협, 고품질 우수농산물 생산구축 위한 토양개량사업 실시
상태바
곡성농협, 고품질 우수농산물 생산구축 위한 토양개량사업 실시
  • 임천식 기자
  • 승인 2019.08.14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전남일보] 곡성농협(조합장 주성재)은 고품질 우수농산물 생산기반을 구축으로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농협중앙회와 손 잡고 시설하우스 흙 살리기에 본격 나선다.

이는 시설하우스의 상당수가 염류집적으로 인한 연작피해 가능성이 커 토양개량이 절실하다고 판단하기 때문이다.

사업참여 대상은 곡성농협 조합원으로 2018년도 농산물 출하실적이 10백만원 이상 농가가 해당된다.

사업방식은 토양개량사업비(67백만원)의 20%를 농가가 자부담하고, 그 외부분은 농협중앙회와 곡성농협이 지원하는 구조다.

사업이 본격 진행되면 토양개량에 큰 기여를 할 수 있다는 게 조합원들의 평가다.

실제로 토양개량제를 적절히 투입해 염류집적을 해소하고 잔류농약을 제거하면 작물생육이 크게 개선돼 수량은 10~30% 늘고 품질향상에도 뚜렷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합원들도 건강한 흙 만들기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한편 곡성농협은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으로 농업인 조합원 소득향상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Tag
#N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