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일보
HOME 전남 해남
해남군, 겨울배추 주산단지 BT균 무상 공급배추 나방 꼼짝 마 BT균으로 잡는다.
김경석 기자 | 승인 2019.10.08 17:00
   
▲ 해남군, 겨울배추 주산단지 BT균 무상 공급
[광주전남일보] 해남군이 본격적인 배추 성장 시기를 맞아 지난 10월부터 BT균을 배양해 관내 경작지에 무상으로 공급한다. BT균은 살충성 독소를 생산하는 미생물로 곤충에만 작용을 하고 사람이나 가축, 식물에 대해 무해한 천연 살충제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나방목에 효과가 높아 애벌레 단계에서 배추 나방 등을 퇴치하는데 탁월한 효과를 보이고 있다.

이와함께 올해부터 1일 3톤 규모로 생산하는 BM활성수의 보급에도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BM활성수는 유용미생물의 공생관계를 재현해 천연암석으로부터 미네랄을 추출·농축한 물로, 생명체에 유익한 각종 영양소가 다량 함유돼 있다.

토양미생물의 활동을 촉진해 토양환경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배추 줄기나 잎의 무름 증상을 개선하는데도 큰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수요가 늘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군은 정식기 장마와 연이은 태풍으로 인해 배추 작황이 좋지 않음에 따라 BT균과 BM활성수 공급을 확대해 고품질 배추 생산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해남군은 고품질, 친환경 농업을 위해 연간 600톤 규모의 친환경 유용미생물을 무상으로 공급하고 있다.

해남군에서 생산하는 유용미생물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국유특허 미생물 생산기술을 무상으로 기술이전 받아 고초균, 유산균, 효모균, 광합성균 등 시기에 맞는 미생물을 생산해 농가에 보급하고 있다.

올해는 미생물 공급 외에도 고추 탄저병 예방을 위한 탄저 예방균과 돌발 해충에 대비한 BT균, 식물 영양분 공급을 위한 클로렐라를 생산·공급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유용미생물은 농업이나 축산분야 사용에 큰 역할을 하기 때문에 농가 공급에 차질 없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농촌진흥청 및 유관기관과 협조해 필요한 미생물을 추가로 기술이전을 받아 무상으로 공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유용미생물 사용법이나 BM활성수 활용에 궁금한 사항이 있으면 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 특화작목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경석 기자  kjilbo@naver.com

<저작권자 © 광주전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19. 편집·발행인 : 정재춘 관리자에게 kjilbo@co.kr
제호 : 광주전남일보  |  등록번호 : 광주 자-00021  |  등록연월일 : 2017. 1. 3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춘(연락처 : 010-6548-1223)
기사배열책임자 : 박미선  |  주소 : (61927)광주광역시 서구 화정로239번길 6-12 (농성동) 푸른빌 401호
TEL : 062-351-0741  |  FAX : 062-367-1149 (代) 개인정보취급방침
광주전남일보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