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일보
HOME 전남 영광
영광군, 태풍 ‘링링’에 쓰러진 나무 신속히 복구 완료
정연진 기자 | 승인 2019.09.11 15:16
   
▲ 영광군, 태풍 ‘링링’에 쓰러진 나무 신속히 복구 완료
[광주전남일보] 영광군은 지난 7일 발생한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쓰러진 나무와 부러진 가지를 복구하는데 총력을 기울여 11일까지 피해가 접수된 곳을 모두 복구 완료했다.

11일까지 태풍 ‘링링’으로 인해 쓰러진 나무 제거 신고는 총 32건으로 주택, 도로, 농로 주변에 있는 나무가 쓰러져 통행불편과 2차 피해 위험이 있어 발 빠른 대처가 필요했다.

이에 영광군은 군민 안전 위험목 제거단 및 산림바이오매스수집단 30여 명을 동원했다. 태풍이 영향을 미친 7일 당일부터 전기톱, 고가사다리차, 중장비를 이용하여 11일까지 접수된 32건을 모두 제거 마무리함으로써 주민 불안과 불편을 해소시켜 줬다.

영광군 관계자는 “이번 태풍으로 쓰러진 나무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고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여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안전을 위해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연진 기자  kjilbo@naver,com

<저작권자 © 광주전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연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2019. 편집·발행인 : 정재춘 관리자에게 kjilbo@co.kr
제호 : 광주전남일보  |  등록번호 : 광주 자-00021  |  등록연월일 : 2017. 1. 3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춘(연락처 : 010-6548-1223)
기사배열책임자 : 박미선  |  주소 : (61927)광주광역시 서구 화정로239번길 6-12 (농성동) 푸른빌 401호
TEL : 062-351-0741  |  FAX : 062-367-1149 (代) 개인정보취급방침
광주전남일보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